top of page
Search
  • csnny1

뉴욕교협 회장 이·취임,“오직 하나님께 영광을”



뉴욕한인교회협의회 제49회기 회장∙부회장 시무예배 및 이취임식이

18일 오후 5시 뉴욕선한목자교회에서 열렸습니다.

49회기 뉴욕교협은 “오직 하나님께 영광을”이라는 표어를 내걸었습니다.


이준성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교계화합”을 다시 한 번 강조하면서 “핵심참모도 있어야 하지만 반대하는 사람도 있어야 하며 같이 가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취임사에서 이준성 회장은 49회기 교협은 “군림하지 않고 봉사에 힘을 다하며 헌신하겠다고 고 약속했습니다. 또 “49회기 교협은 의무를 다하지 않고 권리만 주장한다면 심판을 받을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48회기 회장 김희복 목사는 이임사를 통해 지난 한해 멋지게 사역을 할수 있게 하신 하나님과 임원진에게 감사하다고 밝히고 하나님께서 이준성 목사의 아픔을 위로해주시고 또 49회기 교협이 주님께 충성한는 한해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이날 순서에는 뉴욕교협 목사부회장 이기응목사 취임과 김일태 평신도부회장 취임,

그리고 제37대 이사장 조동현장로 취임식도 함께 진행됐습니다.


두차례의 총회를 통해 신임회장으로 선출된 이준성목사.

반수에 가까운 반대표를 안고 시작하는 49회기가 진정한 화합과 연합을 통해 오직 하나님께 영광을 올려드리는 교협이 되기를 소망합니다.


이민교회의 숫자가 늘어나면서 교회협의회 조직도 커져가고 있습니다. 이 말은 이민사회와 이민교회들을 위한 교회협의회의 역할을 필요로 하는곳이 많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제 대뉴욕지구교회협의회는 새로운 회장을 비록한 임원진들과

뉴욕의 한인사회를 복음화시키고 한인 교회들이 부흥되도록 영적인 힘을 모아주고 뒷받침해 주는 역할을 해나가기를 기대합니다

뉴욕에서 굿티비 뉴스 전상희입니다.


0 views0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