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 csnny1

뉴욕장로연합회 신년감사예배 및 회장/이사장 이취임식


대 뉴욕 지구 한인 장로 연합회가 임인년 새해 감사예배를 드리고 제 12대 회장 이취임식을 열었습니다. 장로 연합회는 새로운 한 해를 허락하신 하나님께 감사하며 어려운 시대에 뉴욕 교계에서 장로들이 감당해야할 사명에 대해 서로를 격려하고 덕담을 나누며 새로 취임한 회장과 이사장을 축하하는 자리를 가졌습니다.



뉴욕 한인 장로 연합회 2022년 신년 감사예배와 제 12대 회장 이취임식이 30일 오후 뉴욕 선한 목자 장로교회에서 교계 인사와 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습니다.


뉴욕 장로 연합회는 제 10 대와 11대 회장을 역임한 송윤섭 장로가 이임하고 제 12대 회장에 황규복 장로가 취임했으며 신임 이사장에 신용범 장로가 취임했습니다.


먼저 1부 신년 감사예배는 장로 성가단의 특별 찬양과 함께 뉴욕 교회 협의회 회장 김희복 목사가 욥기 32장 8절에서 10절 말씀을 통해 전능자의 능력이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선포했습니다.

김 목사는 우리에게 전능자의 기운이 임하면 기도와 찬양이 터지고 성령이 충만해 기쁨이 넘치고 총명이 생긴다고 전했습니다. 이는 곧 하나님이 주시는 지혜이며 이것이 은사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헌신하는 장로님들에게 이같은 은사가 있기를 축복했습니다.


이어서 2부 제 12대 회장 , 이사장 이 취임식에서 전회장인 송윤섭 장로가 이임사를 통해 제 10대와 11대 회장의 직무를 마칠수 있도록 기도하고 격려해주신 교계의 목사님들 그리고 성도님들에게 감사를 전하고 앞으로 드로나지 않는 자리에서 회원의 의무를 다할것이라고 다짐했습니다.


제 12대 회장에 취임한 황규복 장로는 취임사를 통해 장로 연합회는 앞으로 세대연합 사역으로 온 교계에 선한 영향력을 제공하고 교계의 존중을 받는 장로 연합회로서 자리매김을 하는 초석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12대 뉴욕 한인 장로 연합회 회장 황규복 장로 인터뷰)



이어서 제 12대 신임 이사장으로 취임한 신용범 장로는 주님께서 주신 사명에 분명 큰 뜻이 있으실거라 여기며 조용히 뒤따르고 섬기는 한해가 될것이라는 취임사를 밝혔습니다.


계속해서 축하연주로 이진아 목사가 지휘하는 뉴욕 크로마하프 연주단의 공연, 공로패와 감사패 증정이 있었으며 프라미스 교회 허연행 목사와 플러싱 제일교회 김 정호 목사의 축사 순서가 이어졌습니다.


끝으로 미주 성결 신학대학교 총장인 황하균 목사의 격려사가 있었으며

참석자들은 하나님의 은혜를 찬양하며 주님을 위해 헌신할 것을 다짐했습니다. 뉴욕장로연합회는 다민족 선교대회와 여러 활동을 통해 복음을 전파하고 있으며 사회봉사에 앞장서고 있습니다.


뉴욕장로연합회는 장로들의 신앙성숙과 자질향상을 도모하고 상호친목과 선교와 구제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교계의 화평과 부흥에 이바지할 것을 다짐하며 이 자리를 통해 장로연합회의 목적을 다시 한 번 되새겼습니다 .

굿티비 뉴욕뉴스 전상희입니다.


4 views0 comments